43. Tag

Peace Train

DAY 43 Prayer for Peaceful Reunification


On this Chuseok Day:

금강산 관광이나 개성 관광을 비롯한 남북 간에 안전하고 자유로운 왕래가 회복되게 하옵소서.

자비로우신 하나님, 광복 70년이 되었지만 아직도 남과 북이 화해하지 못하는 안타까운 현실을 불쌍히 여기옵소서. 남북 간에 안전하고 자유로운 왕래가 회복되게 하옵소서. 금강산과 개성을 자유로이 방문하고, 헤어진 이산가족들이 마음껏 왕래하는 날이 속히 오게 하옵소서. 하루 속히 이 땅에 평화 통일이 이루어지게 하옵소서. 

남북 분단 70년이 지났지만 남북이 같은 언어를 쓰고, 같은 음식을 먹으며 살고 있습니다. 정치체제와 이념은 다르지만 한 민족 동포임을 결코 부인할 수 없습니다. 한라에서 백두까지 우리는 동족이요 같은 가족임을 느끼고 있습니다. 한 가족이 만나듯이 한민족이 자유롭게 오가게 하옵소서. 남과 북의 아름다운 산과 강을 자유롭게 즐기는 그날을 허락하옵소서. 남북의 성도들이 평화 통일을 위하여 무릎으로 기도하게 하옵소서. 남과 북이 하나가 되어 하나님께 온전한 영광을 돌리게 하여 주옵소서.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

May people once again visit freely and safely between North and South, especially through the Geumgangsan tours and Gaeseong Industrial Park tours.

Compassionate God, have mercy on us in this tragic reality of North-South animosity that continues even after 70 years. Restore safe and free visitation between the North and the South. We pray that the day will quickly come when people can visit Geumgangsan and Gaeseong Industrial Park freely, and meet with their families to their hearts' content. Speed the day of peaceful reunification.

70 years have passed since the North-South division, but the North and the South still use the same language and eat the same food. There are differences in political systems and ideologies, but we cannot deny that we are one nation and one people. We feel this oneness as a nation and family, from Halla to Baekdu. May the Korean people be free to visit each other as one family. Let the day come when the North and the South enjoy each other’s beautiful mountains and rivers. May the Christians on both sides pray on our knees for peaceful reunification. May we become united to give you all the glory.
We pray in Jesus’ name, Amen.






Anmeldung